더 테너: 리리코 스핀토 감독판 The Tenor – Lirico Spinto Director’s Cut

4월 22일 필름포럼 1관 13:40[씨네팟캐스트]

22 April, FilmForum #1 theater 13:40[Cinepodcast]

 

Korea / 2014 / 121min / DCP / Color / Drama

2014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Korean Cinema Today- Panorama
2014 Taipei Golden Horse Film Festival: ASIAN WINDOW

천부적인 재능을 가진 한국 출신의 테너이자 유럽 오페라계의 떠오르는 스타 배재철. 테너 리리코 스핀토. 어느 날, 새 공연을 준비 중이던 재철에게 갑상선암이라는 비극이 드리운다. 수술로 목숨은 간신히 건졌으나 그의 삶의 전부인 목소리를 잃고 만다. 올해 서울국제사랑영화제에서 실제 주인공 성악가 배재철과 실제 주인공 와지마 토타로(사와다 코지) 프로듀서를 직접 초청하여 관객과의 대화를 가질 예정이다.

Bae Jae-chul, a rising Korean tenor prodigy of the European Opera gets hit by a thyroid gland cancer as he was preparing for a new show. Fortunately, he lived after the surgery yet loses his voice. At this year’s Seoul International Agape Film Festival, there will be a guest visit from the actual opera singer Bae Jae-chul and the real producer Wajima Totaro.

 

Director 김상만 KIM Sang-man

시각디자인 전공. 영화 <접속>의 포스터 디자인으로 영화계 입문. 30여 편이 넘는 영화 포스터를 작업했다. <공동경비구역 JSA>로 대종상 영화제 미술상을 수상했다. <걸스카우트>는 감독 데뷔작이다.

Mastered in visual design, Kim entered the film industry with the film poster of ‘The Contact’. He worked on more than 30 film posters and one of his work ‘Joint Security Area’ won an art award in Dae Jong Film Festival. His debut film was ‘Girl Sc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