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드 피스 A Bold Peace

4월 22일 필름포럼 1관 09:00[씨네토크] / 4월 24일 필름포럼 2관 10:50

22 April, FilmForum #1 theater 09:00[Cinetalk] / 24 April, FilmForum #2 theater 10:50

 

USA, Costa Rica / 2017 / 90min / DCP / Color / Documentary / Korean Premiere

2016 I Will Tell International Film Festival: Competitions

65년 전, 코스타리카는 군대를 해산한 가장 큰 나라가 되었다. 그들은 공교육과 보편적인 의료 지원에 자본을 투입하기 시작했고, 중산층 육성에 집중했다. 그 이후 코스타리카는 국민들의 행복과 건강, 그리고 환경 보호 지표를 나타내는 해피 플레닛 지표에서 1위를 차지했다. 매년 한반도평화연구원KPI(이사장 김지철 목사)와 공동으로 KPI 씨네토크를 콜라보 하는데, 올해의 텍스트로 < 볼드 피스>를 꼽았다.

Over 60 years ago, Costa Rica became one of the only nations in the world to disband their military and to redirect national resources towards education, health, and the environment. Since then, Costa Rica has earned the number one spot in the Happy Planet Index, a ranking of countries based on measures of environmental protection and the happiness and health of its citizens. Each year, KPI(Korean Peace Institute) collaborates with SIAFF for KPI Cinetalk, and for this year’s text, they chose ‘A Bold Peace’.

 


Director
메튜 에디 Matthew Eddy

메튜 에디는 남부 유타 대학교에서 사회학 조교수이다. 코스타리카 국민들의 비폭력적 성향에 관한 연구와 역사 연구를 계속하고 있으며, 멕시코 치파 지역과 팔레스타인에서 인권 운동가로 활동 중이다. <볼드 피스>는 데뷔작이다.

Matthew Eddy is a social studies assistant professor in Utah University. He is currently studying the non-violent inclination of Costa Rica citizens and doing historical research, and taking action as a human rights supporter in Mexican regions. ‘A Bold Peace’ is his debut film.